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마지막 수업 - '알퐁스 도데' 단편소설 (한글+영어 번역 버전: 교과서 수록된 작품)


마지막 수업 - '알퐁스 도데' 단편소설 (한글+영어 번역 버전: 교과서 수록된 작품)

알퐁스 도데 (Alphonse Daudet) 저 | AlbaLux

출간일
2017-05-11
파일형태
ePub
용량
715 K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마지막 수업 - '알퐁스 도데' 단편소설 (한글+영어 번역 버전: 교과서 수록된 작품)

*첫째, 프랑스어 작품을 영어로 번역한 작품
*둘째, 영한번역을 통해 쉽게 이해 할 수 있다.

영어공부와 한글 번역으로 인해 쉽게 작품을 이해할 수 있습니다.

1871년에 발표되었다. 알퐁스 도데의 제2단편집 《월요이야기 Contes du Lundi》(1873)에 수록되어 있다.

<줄거리>
프랑스 알자스 지방에 살던 소년 프란츠는 공부보다는 뛰어 놀기를 좋아하는 아이이다. 오늘도 여느 때와 다름없이 학교에 갔으나 교실에는 무거운 분위기가 흘렀다.

또한 동네의 어른들 역시 교실에 앉아 있었다. 프랑스어 선생님인 아멜 선생님은 장학사가 학교를 방문할 때나 입던 정장을 입고 교단에 서있었다. 아멜 선생님은 "베를린에서 명령이 내려왔습니다. 독일에 귀속된 알자스-로렌 지방의 모든 학교에서는 프랑스어 수업이 아닌 독일어 수업을 하라고 말입니다." 라는 말을 한다. 곧 이 수업이 마지막 수업이라는 것이다.

프란츠는 마음 깊이 자신이 프랑스어를 소홀히 배운 것을 반성한다. 그러나 아멜 선생님은 프란츠에게 "너는 이미 네 마음 속으로 너를 반성하고 있을 것이다. 그걸로 만족하단다."라는 말로 프란츠를 위로한다.

수업이 끝나는 시간인 12시에 저 건너 교회탑에서 시간을 알리는 종이 치고 프로이센 군의 소리가 들리자 아멜 선생님은 말을 잇지 못한다. 이어서 아멜 선생님은 교실 칠판에 Viva La France!(프랑스 만세!)라고 쓰며 이야기는 끝이 난다.

목차

판권 페이지
<영한 번역> 마지막 수업
<영문 번역> The Last Lesson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1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