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알아두면 쓸데 있는 유쾌한 상식사전 -언어·예술 편-


알아두면 쓸데 있는 유쾌한 상식사전 -언어·예술 편-

조홍석 저 | 트로이목마

출간일
2019-08-19
파일형태
ePub
용량
74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헛! 내가 아는 언어·예술 상식이 가짜였다니!”

99%가 모르는 놀라운 사실을 밝혀주는 가리지날 시리즈 세 번째 이야기



‘내가 알고 있는 상식이 과연 진짜일까?’라는 의문에서 출발해, 수많은 책과 각종 연구자료, 신문, 방송 등을 파헤쳐 엮은 ‘가리지날 시리즈’(대부분의 사람들이 ‘오리지날’로 알고 있는 상식이 실제로는 ‘가짜 오리지날’임을 낱낱이 밝혀 오리지날 지식의 유래와 역사를 알려주는 상식사전 시리즈)의 세 번째 책이다. 사람들에게 잘못 알려지거나 제대로 알려지지 않았던 수많은 상식 중 세 번째로, 말과 글, 음악과 미술, 영화와 애니메이션 등의 내용을 담은 ‘언어·예술 편’을 출간했다.



시리즈 제1권 ‘일상생활 편’과 제2권 ‘과학?경제 편’이 독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음에 따라 저자는 시리즈의 분야를 확대해 ‘언어?예술 편’을 출간했다. 이번 책은 특히 전공이나 관련 업무와는 다소 무관하지만 오랜 마니아(덕후) 생활로 쌓은 지식을 독창적이고 재미있게 담아냈다. 언어와 예술은 인간의 지식과 문화를 발전시키고 이어준 중요한 도구이자 수단이었고 역사를 거치며 어떻게 변화하고 발전해왔는지를 보여주면서, 학창 시절 국어 시간이나 음악, 미술 시간에 배우지 않았던 상호연결된 지식을 선보인다. 더불어 재치 있고 몰입감 있는 스토리텔링뿐 아니라 다양한 논쟁이 진행 중인 이야기도 소개함으로써 독자들에게 읽는 재미와 유익한 지식을 함께 제공한다.



메이플라워 호를 타고 아메리카대륙으로 건너간 영국인들이 아메리카 원주민들과 영어로 소통할 수 있었던 이야기, 일제 강점기 시절 일본의 거센 탄압에도 우리말과 한글을 지켜내기 위한 말모이 운동과 근현대사 이야기, ‘스핑크스’와 ‘더치페이’, ‘펜실베이니아’ 등의 단어와 관련된 가리지날 스토리, 세계적 건축물, 조각상, 그림에 숨겨진 놀라운 이야기, 남자라면 분홍색이고 가장 뜨거운 색깔은 파랑이며 서양 괴물이 모두 녹색인 이유, 마이클 잭슨이 세계적 록그룹 ‘퀸(queen)’의 싱글곡을 추천해 대박 난 에피소드, 비틀스(Beatles)를 우주 최강의 밴드로 만든 숨은 조력자 엡스타인 스토리, SF소설 덕후이자 일본 문화 마니아였던 조지 루카스가 ‘스타워즈 시리즈’로 일궈낸 엄청난 창조경제 등, 언어, 음악, 미술, 영상 등 커뮤니케이션과 예술 분야의 수많은 가리지날이 이 책에 담겨 있다.



저자는, 소위 99%의 사람들이 의심 없이 믿고 있는 잘못된 상식, 즉 가리지날에 의문을 품고, 지식의 원천을 찾아내 반전의 내용을 전해줌으로써,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한국형 지식 큐레이터, ‘한국의 빌 브라이슨’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더불어 ‘모든 지식은 따로 떨어져 있지 않고 연결되어 있다.’는 믿음으로, 독자들에게 단편적 지식을 제공하기보다 다양한 지식 간의 입체적인 연결고리를 살펴볼 수 있는 작은 인사이트를 제공하려 노력 중이다.



저자소개

‘아폴로 11호’가 달에 도착하던 해에 태어났다. 어린 시절 신동으로 소문났었다는 그의 주장에 대해 가족들은 기억이 없다는 반응이다.

초등학생 때 본 영화 ‘스타워즈’에 감명받아 우주의 수호자가 되겠다는 야심 찬 꿈을 품은 채 연세대학교 천문기상학과에 입학했다. 하지만 인류 최후의 위대한 학문인 천문학의 발전을 위해서는 ‘내가 아무것도 안 하는 편이 낫겠다.’는 자아성찰의 시간을 보낸 뒤, ‘이 정도면 나름 잘 생겼다.’는 근거 없는 자신감을 갖고 삼성그룹 공채 시험에 합격해 삼성SDS를 거쳐 현재 삼성서울병원에서 근무 중이다.

지난 9년간 지인들에게 보낸 메일과 외부 매체에 써온 칼럼이 폭발적인 인기를 끌면서 강제로 《알아두면 쓸데 있는 유쾌한 상식사전》 1권 ‘일상생활 편’과 2권 ‘과학·경제 편’에 이어 세 번째로 ‘언어·예술 편’을 출간하게 되었다. 다만 저자의 전공이나 업무와의 연관성은, 순대 위에 살짝 찍힌 소금 정도의 비율이지만 수많은 시간의 독서와 덕질(?)로 완성할 수 있었다고 한다.

‘걸어 다니는 네이버’, ‘유발 하라리 동생, 무발 하라리’라는 별명도 있으나, 정작 본인은 유쾌한 지식 큐레이터로서 ‘한국의 빌 브라이슨’이라 불리길 원하고 있다.

수년 전 쌍둥이 남매를 낳은 후 “내가 니들 애비다.”라고 나직이 읊조리며 책의 인세로 우주 정복을 준비하려 한다는 소문이 여전히 돌고 있으나, “대한민국 출판계의 불황에 씨도 안 먹힐 가짜 뉴스일 뿐, 정년까지 열심히 근무하는 것이 소원”이라며 강력히 부인하고 있다.

목차

들어가며

1부. 언어
01. 메이플라워 호 영국인은 인디언과 어떻게 대화했을까요?
02. 말모이 운동의 앞과 뒤
03. 물고매 사건을 아십니까?
04. 나성에 가면 편지를 띄우세요, 뚜비뚜와~
05. 우리말 사용의 올바른 ‘도리’를 찾아서
06. 전 세계 가리지날 단어를 찾아서
07. Corea? Korea?

2부. 미술
01. 고려 청자 어디까지 알고 오셨수?
02. 하늘은 검고 바다는 빨갛다? 색상 발전의 역사
03. 왜 무지개는 빨주노초파남보 7색일까요?
04. 그리스 조각상이 하얀색이라굽쇼?
05. 지금 보는 건축물이 그 건축물이 아니라고 라?
06. 그림 속 숨은 비밀을 찾아라

3부. 음악
01. 오페라의 탄생
02. 빵과 서커스
03. 보헤미안 랩소디, 록이여 영원하라
04. 비틀스의 5번째 멤버, 엡스타인을 아시나요?
05. 한국 인디음악에 찬사를

4부. 영상매체
01. 영화의 탄생
02. 여왕폐하의 ‘007’
03. 사자가 아프리카의 킹이라고요?
04. ‘스타워즈’ 신화의 시작
05. 이제는 말해도 될까? 한국 만화 주제가의 흑역사
06. 캔디는 우울증?

참고문헌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1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