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심훈 시집


심훈 시집

심훈 저 | 유페이퍼

출간일
2019-12-03
파일형태
ePub
용량
59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그날이 오면 그날이 오며는
삼각산이 일어나 더덩실 춤이라도 추고
한강물이 뒤집혀 용솟음 칠 그날이
이 목숨이 끊치기 전에 와 주기만 하량이면
나는 밤하늘에 날으는 까마귀와 같이
종로의 인경을 머리로 들이받아 올리오리다.
두 개골은 깨어져 산산조각이 나도
기뻐서 죽사오매 오히려 무슨 한이 남으오리까.

- 시 <그날이 오면> 中

목차

거리의 봄
겨울밤에 내리는 비
고루(鼓樓)의 삼경(三更)
곡(哭) 서해(曙海)
광란(狂亂)의 꿈
그날이 오면
나의 강산(江山)이여
너에게 무엇을 주랴
눈밤
돌아가지이다
동우(冬雨)
토막 생각
마음의 낙인(烙印)
만가(輓歌)
짝 잃은 기러기
R씨(氏)의 초상(肖像)
명사십리(明沙十里)
통곡(痛哭) 속에서
무장야(武藏野)에서
박군(朴君)의 얼굴

필경(筆耕)
고독(孤獨)
봄비
피리
봄의 서곡(序曲)
고향(故鄕)은 그리워도
북경(北京)의 걸인(乞人)
뻐꾹새가 운다
풀밭에 누워서
상해(上海)의 밤
생명(生命)의 한 토막
가배절(嘉俳節)
태양(太陽)의 임종(臨終)
선생님 생각
소야악(小夜樂)
송도원(松濤園)
심야과황하(深夜過黃河)
현해탄(玄海灘)
어린것에게
어린이 날
영춘(詠春) 삼수(三首)
잘 있거라 나의 서울이여
해당화(海棠花)
전당강(錢塘江) 상(上)에서
조선(朝鮮)의 자매(姉妹)여
한강(漢江)의 달밤
조선은 술을 먹인다
첫눈
패성(浿城)의 가인(佳人)
총석정(叢石亭)
추야장(秋夜長)
판권 페이지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1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