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빅 엔젤의 마지막 토요일


빅 엔젤의 마지막 토요일

<루이스 알베르토 우레아> 저/<심연희> 역 | 다산책방

출간일
2019-12-19
파일형태
ePub
용량
30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웃음과 감동을 갖춘 올 연말 단 하나의 소설
아무도 말릴 수 없는 시한폭탄 같은 가족이 온다!

암 선고를 받고 마지막 생일 파티를 준비하던 70세 빅 엔젤. 생일 일주일 전, 100세 어머니가 돌아가시고 말았다. 미국 전역에 흩어져 사는 가족들은 장례식과 생일 파티를 위해 먼 길을 두 번이나 올 여유가 없다. 결국 빅 엔젤은 어머니의 장례식을 일주일 미뤄서 자신의 생일 파티와 함께 진행하기로 하는데……. 과연 빅 엔젤은 인생의 마지막 생일 파티를 무사히 끝낼 수 있을까?

루이스 알베르토 우레아의『빅 엔젤의 마지막 토요일』이 다산책방에서 출간된다. 루이스 알베르토 우레아는 시, 소설, 수필 등 다양한 분야를 넘나들며 작품 활동을 하고 있으며 펜포크너상, 에드거상, 라난 문학상 등을 수상하고 퓰리처상 최종 후보에 오르며 필력을 인정받은 작가로, 그의 작품이 국내에 소개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빅 엔젤의 마지막 토요일』은 실제 열렸던 그의 형의 마지막 생일 파티를 모티브 삼아 쓴 소설로, 만나기만 하면 싸우고 나이를 먹고도 사고를 치는 못 말리는 가족의 애틋하고 뭉클한 이야기를 유쾌한 필치로 그려냈다. 가족이란 세상에서 가장 가까운 사람들이지만 그만큼 더 자주 부딪히고 배려를 종종 잊게 되는 존재이기도 하다. 하지만 영원히 곁에 있을 것만 같은 그들을 떠나보내는 날이 언젠가는 온다. 딸의 도움을 받아 목욕을 하며 몰래 눈물을 흘리지만 마지막까지 가장으로서의 당당함을 잃지 않는 빅 엔젤과, 한때는 서로를 미워하고 싸워댔지만 빅 엔젤과의 이별 앞에서 한 마음으로 그를 애도하는 가족의 모습을 보다 보면 이해하기 힘들지만 미워할 수도 없는, 자신의 가족을 향한 애틋한 마음이 떠오를 것이다.

저자소개

1955년 멕시코 티후아나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멕시코인, 어머니는 미국인으로, 멕시코를 비롯한 남아메리카와 미국에서 생활한 경험을 바탕으로 사랑, 상실, 승리, 죽음 등의 주제를 글로 썼다. 시, 소설, 수필 등 다양한 분야를 넘나들며 16권의 책을 출간했으며 펜포크너상, 에드거상, 라난 문학상을 비롯한 여러 상을 수상했다. 2005년에는 『악마의 고속도로(The Devil’s Highway)』로 퓰리처상 논픽션 분야 최종 후보에 올랐다.

『빅 엔젤의 마지막 토요일』은 형의 마지막 생일 파티에 영감을 받아서 쓰게 된 소설로 뉴욕타임스 주목할 만한 책 Top 100, 뉴욕타임스 북 리뷰 선정도서, 뉴욕도서관 올해의 추천도서, NPR 올해의 책 등에 선정되었으며, 전미도서비평가협회상 최종 후보에 올랐고, 할리우드 TV 영상화를 앞두고 있다. 루이스 알베르토 우레아는 일리노이주 네이퍼빌에서 가족과 함께 살고 있으며 일리노이 대학 시카고 캠퍼스에서 문예 창작 교수로 활동하고 있다.

목차

정신이 혼미해진 장례식
그때
기념일
그 후(Coda)

작가의 말과 감사의 말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